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 놀레벤트
  • 열린커뮤니케이션즈
  • 한두레이벤트
 제목  2010 서울연등축제
 작성일  2010-05-14 11:43:01
 조회수  1510
 첨부파일 파일없음

일 시 : 2010.5.14(금) ~ 5.23(일)
장 소 : 서울 중구 시청앞광장 등
주 최 : 봉축위원회
 
 
 
★연등회 연등축제 특징
 
전통을 이어가는 "민족문화축제"
신라때는 간등 이라는 이름으로 등을 밝혔으며, 고려의 연등회는 연등도감이라는 국가기관에서 행사를 주솬하는 최대의 축제로 궁궐부터 시골까지 갖가지 화려한 연등을 밝히고 잔치를 열고 가무를 즐겼습니다.
조선시대 등러서는 초파일 관등놀이가 민간의 세시풍속으로 다채롭게 전승되어 이날이 되면 집집마다 등개를 세우고 자녀수대로 등을 밝히며 거리에도 형형색색의 등을 달고 밤이 되면 온 장남의 남녀가 몰려나와 사람의 바다를 이루고 불야성을 만들며 밤새 노는 흥겨운 축제가 벌어졌으며 남산의 잠두봉에 올라 이장관을 구경하는 전통이 있었습니다. 현재는 종로에서 펼쳐지는 연등축제가 전통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서울의 대표적인 "전통축제"
관등놀이는 조선시대 한양의 도심과 상가에서 관등놀이가 성행해으며, 육의전이 있던 종로가 그 중심이었습니다. 초파일이 다가오면 아이들은 등 만들 재료비를 모으는 호기놀이가 널리 행해졌으며 상가에서는 각종 화려한 등과 장난감을 팔았고 도심은 축제 분위기로 넘쳤습니다. 서울 600여년 역사와 함께 하여온 관등놀이의 흥겨웠던 전총을 살려 종로 일원에서 펼쳐지는 연등축제는 서울의 대표적인 전통축제입니다.
 
"화려한 등" 의 축제
거리를 아름답게 수놓는 연등과 화려한 대형 장엄등인 사천왕등, 코끼리등, 용등, 비천상등의 대형 장엄등과 각기 정성들여 만든 각양각색의 10만여개의 개인등 들이 어우러져 거리를 밝히는 화려하고 큰 등축제입니다.
 
기원과 흥겨움으로 이어온 "서민축제"
초파일이 되면 각각의 간절한 기원을 담아 등을 만들어 밝히고 밤에는 등의 장관을 구경하기 위해 거리로 몰려나와 밤늦도록 돌아다니고 산에 올라가 등 구경하는 관등놀이를 즐겼습니다. 또한 느티떡과 볶은 검정콩을 먹고 바가지를 엎어놓고 두드리는 수부희를 하고 등타령을 부르며 흥겹게 보내는 민중들의 축제였습니다. 지금도 이 풍습이 이어져, 연등을 만들고 갖가지 등을 들고 연등행렬에 참여하며 시민, 외국인이 함께 어우러지는 시민축제가 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10 이벤트산업 中企 최대 애로는 ‘불공정한 계약관행’ 16-03-23 3025
9 한국이벤트협회 회장단 이·취임식 16-03-23 2373
8 이벤트산업 정체성 확립·자격증제 도입 추진 16-03-23 2275
7 조정환 <주>놀레벤트 대표 한국이벤트협회 3대회장 취임 16-03-23 2317
6 이벤트협회, 체육대회 개최 - 이벤트넷 기사 12-06-20 2565
5 (사)한국이벤트협회 워크숍 개최 - 이벤트넷 기사 12-03-15 1941
4 2010 한국컨벤션학회 춘계 정기학술대회 10-05-14 1881
3 타임스퀘어 아트리움 빈폴진 프로모션 현장 10-05-14 1638
2 무료 길거리 탁구장 10-05-14 1709
1 2010 서울연등축제 10-05-14 1510
 [1] 
목록보기